default_setNet1_2

[포토에세이] 혼자서도 부끄러울 수 있고 우스워질 수 있는

기사승인 2019.12.03  23:39:08

공유
default_news_ad1
   
 

다시는 절대로 하지 않겠다고 당신 앞에서 울며 약속했던 일을

하면 안되다는 걸 알면서도 결국 해버린 적이 있었다.

마음 놓고 푹 자고 싶다고 떠들고 다니면서도

어떻게든 자지 않으려 애썼던 새벽이 많았다.


해가 지고 도서관에서 기숙사로 걸어갈 때 올려본 하늘은

너무 아름다워서 아무것도 없는 나의 모습이 매번 부끄럽고 우스웠다.


혼자서도 부끄러울 수 있고 우스워질 수 있는 곳이기에

더 힘들었고 더 아름다웠던 이 곳에서의 시간이 또 끝이 난다.
 

 

 

 

연혜은 사진기자 yhe@hgupress.com

<저작권자 © 한동대학교학보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